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서 만취운전자 차량에 치여 3명 사상자 발생
서귀포소방서 제공.

서귀포시 색달동 중문관광단지 내 퍼시픽랜드 입구 도로상에서 음주운전을 하던 트럭에 치여 70대 노부부가 숨지고, 1명이 중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서귀포경찰서와 제주도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8분께 서귀포시 색달동 중문관광단지 내 퍼시픽랜드 입구 도 로에서 50대 남성 A씨가 몰던 1t 봉고트럭이 김모씨(75.男)와 김모씨(73.女) 부부 등 3명을 치었다.

이 사고로 70대 노부부가 출동한 119구조대에 의해 응급치료를 받고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또한, 같이 있던 강모씨(55.女)도 크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고지점에 또 다른 일행 1명도 있었으나 차량을 피해 다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트럭 운전자를 음주측정한 결과 혈중알콜농도가 면허취소 수치인 0.1% 이상의 만취상태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