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 방범 취약지 농어촌 지역 CCTV 추가 설치읍․면․동 및 관할 파출소 합동 수요조사 실시

제주도가 방범망이 허술한 농어촌지역, 생활권 취약지역, 우범지역 등을 대상으로 설치대상지 수요조사를 진행해 CCTV를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2020년도 생활안전 사각지대 CCTV설치 대상지 선정을 위해 지난 12일부터 오는 9월 6일까지 읍․면․동별 수요조사를 실시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번 수요조사를 통해 방범망이 허술한 지역으로 우선으로 지정 2020년 생활안전 사각지대 CCTV설치사업에 포함할 계획이다.

금번 실시하는 수요조사는 읍․면․동, 관할 파출소가 공동으로 설치 희망지에 대한 지역주민 의견수렴 및 수요를 파악하고 자체 합동 현장 확인을 통해 희망지역 인근 주민 및 이․통․반장의 동의서를 징구한 후 읍․면․동별 우선순위를 선정하여 도에 제출토록 할 예정이다.

우선순위 선정기준으로는 농어촌 및 CCTV가 없는 지역, 우범지역 여부, 112신고 지역, 강력범죄 발생지역, 안전사각지대 유무, 경찰순찰 대상지역 등을 고려하여 선정할 계획이다.

한편 제주도는 올해에도 35억을 들여 104개소에 생활안전 사각지대 CCTV 설치사업과 초등학교 내 CCTV 1,000대 관제를 위한 스마트관제시스템 구축사업이 진행 중이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