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조천지역 청소년을 위한 '조천청소년문화의집' 착공
조천청소년문화의집 투시도.

제주시에서는 '조천청소년문화의집' 설계 및 각종 심의를 완료하고 지난 8월 7일 착공에 들어갔다고 13일 밝혔다.

조천청소년문화의집은 조천읍의 오랜 숙원사업으로 조천지역 청소년들이 정보, 문화, 예술 등의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지상 3층에 걸쳐 필요시설과 설비를 갖춤은 물론 청소년들의 이동성과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조천읍사무소와 인접해 설치된다.

시설은 부지 1095㎡, 건물은 지상 3층 연면적 845.67㎡로 총 공사비는 22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시설내부는 청소년들이 프로그램을 운영하기에 부족함이 없도록 공간을 배치하고 각 실마다 필요한 기구 등을 설치하게 된다.

특히, 장애와 상관없이 모든 청소년들이 편히 이용할 수 있도록 '장벽 없는 건축 설계(barrier free design)'가 충실히 반영된다.

주요 시설로는 밴드연습실, 댄스연습실, 노래연습실, 자치활동실, 동아리방을 비롯해 최근 청소년들에게 관심이 높은 VR 및 3D체험실, 카페테리아, 시청각실, 방송체험실, 녹음촬영실, 영상편집실 등이 설치된다.

한편, 제주시에서는 청소년문화의집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제주시는 청소년문화의집을 26개 읍.면.동에 11개소를 설치해 설치율은 42.3%로써 전국 평균 7.1%에 비해 매우 높으며 향후 청소년문화의집이 부재한 15개 읍․면․동에 건립하기 위한 계획을 마련 중이다.

특히, 2020년에는 노형동에 청소년문화의집을 건립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