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제주도, 미취업 청년 552명 '구직활동비' 지원상반기 지원 대상자 선정·지원 … 하반기 신청·접수도 오늘부터 진행

제주도는 월 50만 원씩 최대 6개월간 지원하는 ‘청년구직활동비 지원사업’과 관련, 올해 상반기 552명을 선정해 지원하고 있다고 1일 밝혔다.

청년구직활동비는 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인 만18세~34세 이하 미취업 청년을 대상으로 최종학교 졸업 또는 중퇴 후 2년경과 여부에 따라 청년구직활동지원금과 청년자기계발비로 나누어서 지원한다.

제주도는 지난 3월 25일부터 첫 신청을 받기 시작해 총 1,044명의 신청자 중 졸업기간, 유사사업 참여 이력, 소득, 구직활동계획서 등 서류심사 및 예비교육을 거쳐 최종 552명을 대상자로 선정했다.

주특별자치도는 대상자 552명에 대해 구직활동과 관련된 학원 수강료, 도서구입비, 시험응시료 등을 비롯해, 제주도의 특성을 반영해 도외 구직활동에 따른 항공료 등 간접비용까지도 구직활동비로 지원하고 있으며, 1인당 최대 300만 원까지 지원한다.

청년구직활동비는 투명한 사용을 위해 현금화가 불가능한 체크카드로 발급·사용하도록 운영하고 있으며, 구직활동과 관련성이 없는 일부 업종에서는 사용을 제한한다.

특히, 매월 20일까지 구직활동보고서 제출을 의무화해 청년구직활동비가 적정하게 사용되고 있는지를 모니터링한다. 이는 계속 지원여부를 심사하는 중요 지표로 활용한다.

청년구직활동비 하반기 신청기간은 청년자기계발비의 경우 7월 1일부터 20일까지이며, 청년구직활동지원금은 매월 1일부터 20일까지이다.

온라인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고, 자세한 사항은 제주도청 홈페이지 또는 온라인청년센터를 확인하면 된다.

한편, 제주도는 청년구직활동비 지원사업과 연계해 청년 지원프로그램 운영기관을 선정, 취업에 필요한 취업특강과 전문 컨설턴트와의 1:1 맞춤형 상담서비스 제공을 통해, 청년들의 취업 능력 향상, 심리안정까지도 지원하고 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