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서 실종 초등학생 11시간만에 가족 품으로실종 지점서 5km 떨어진 노형오거리 인근서 발견

제주에서 금일 오전 등굣길에 실종됐던 초등학생이 무사히 가족의 품으로 돌아왔다.

제주동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24일 오전 실종됐던 제주시 모 초등학교 A양(9.女)이 오후 8시께 발견됐다.

A양은 제주시 노형오거리 인근서 지나가던 행인에 의해 발견됐다.

발견된 지점은 최초 실종 신고가 접수됐던 학교 인근에서 5km가량 떨어진 지점이다.

A양은 이날 오전 9시께 등교길에 자취를 감췄고, A양이 등교하지 않아 담임 교사가 오전 9시 40분께 학부모와 통화하면서 실종된 사실을 알았다.

학교는 자체적으로 A양을 찾아 나섰으나 발견하지 못하자 경찰에 신고하고, 경찰과 유관기관은 총동원돼 A양에 대한 수색에 나섰다.

A양은 다행히 실종 11시간만인 오후 8시께 집에서 약 5km 떨어진 제주시 노형오거리 인근에서 발견돼 가족의 품으로 돌아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