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제주도, 2019년 고용우수기업 11곳 선정근로환경개선비·사업용부동산 재산세 감면 등 다양한 인센티브 지원

제주도는 일자리 창출과 고용증대에 기여한 ‘2019년 고용우수기업’ 11곳(신규 10, 재인증 1)을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고용우수기업 인증’은 매년 일자리 창출과 고용 안정에 기여한 기업을 인증해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에 제주도는 지난 3월 11일부터 4월 10일까지 총 29개 기업을 접수받아, 서류심사와 현지실사, 심사위원회 심의를 통해 11곳을 최종 고용우수기업으로 선정했다.

이번 선정된 고용우수기업은 ▲포원정보통신(주) ▲(주)대륜엔지니어링 ▲(주)월드씨앤에스 ▲(주)블루렌트카 ▲(주)조끄뜨레 ▲농업회사법인 (주)제주클린산업 ▲(주)나눔에너지 ▲피앤씨(주) ▲㈜박스트리 ▲(주)헬리오스 ▲농업회사법인 (주)제우스 등이다.

농업회사법인 (주)제우스는 재인증 됐으며, 나머지 10곳은 신규 인증 됐다. 이들 고용우수기업의 인증기간은 2019년 6월 1일부터 2021년 5월 31일까지 2년간이다.

제주도는 고용우수기업 11곳에 대해 신규인증 기업에는 기업당 2천만 원 이내, 재인증 기업에는 5백만 원 이내의 근로환경개선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사업용부동산 재산세 50% 감면 ▲창업 및 경쟁력 강화자금 이차보전 금리우대 ▲경영안정자금 이차보전 금리우대(3.0%), ▲창업 및 경쟁력강화자금 지원(최고 25억 원) ▲경영안정자금 지원(최고 4억 원) ▲신용보증수수료 0.3% 인하 등의 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제주도는 지난 2010년부터 모두 151개 기업을 고용우수기업으로 선정해 8억6900만원의 근로환경개선비를 지원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