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경제일반
제주 특성화고 학생들, 일자리박람회 '만족'제주상의, 2019 도민행복 일자리박람회 만족도 조사 성과 발표…응답자 84.7% 만족

2019 도민행복 일자리박람회에서 특성화고 학생들 95%가 만족한 행사였다는 응답결과가 나왔다. 이는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취업지원프로그램 효과로 분석된다.

또 청년층에서도 91.3%가 만족도를 보이며, 2019 도민행복 일자리박람회에 대한 만족도 조사와 성과에서 참가자들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제주상공회의소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제주한라체육관에서 개최된 “2019 도민행복 일자리박람회” 참여한 구직자 236명을 대상으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84.7%가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변인 추천의향에 대해 87.3%가 주변에 추천하겠다고 응답했으며, 계층별로는 특성화고 학생에서 95.0%, 고령자층에서 87.5%로 높은 추천의사를 나타냈다.

단, 40-50대 중장년층에서 만족한다는 응답과 긍정적 추천의향이 각각 57.7%, 77.0%로 다른 계층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게 나타났으나 이는 소극적 응답성향인 ‘보통’에 응답자가 많았기 때문이며 불만족한다는 응답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박람회에 참여한 기업과 기관관계자 64명을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 결과에서도 행사전반에 대해 응답한 기업관계자중 76.7%가 만족하였으며 기관관계자는 90.4%가 만족도를 보였다.

박람회에 참여한 구직자들은 이러한 취업 기회가 자주 있기를 희망했으며, 또 운영시간을 늘려달라는 제안도 있었다.

또 또한 금융권 기업들의 참여와 장애인들을 위한 행사 마련, 청년을 대상으로 한 직업상담코너 마련 등에 대한 의견도 함께 주었다.

한편 도민행복 일자리박람회를 통해 채용된 인원은 총 38명(직접채용 34명, 간접채용 4명)이었으며 현재 진행중인 2차 면접에 106명이 참여중인 것으로 파악돼 이번 박람회를 통해 95명의 도민이 채용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