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경제일반
제주 변화 한 눈에…제주 사회조사 실시오는 17일부터 7월 22일까지…가구,가족,교통 등 생활상 파악

제주도가 제주의 변화 추이를 파악하고 시계열을 유지하하고 생활상을 변화를 파악해 도정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사회조사가 진행된다.

제주도는 오는 17일부터 7월 22일까지 ‘2019 제주특별자치도 사회조사’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제주 사회조사는 국가승인통계로, 통계청에서 추출해 선정한 표본 3000가구의 만 15세 이상 전 가구원을 대상으로 이뤄진다.

사전에 조사지침 교육을 받은 조사원이 직접 가구를 방문·면담을 실시해 조사표를 작성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올해 조사표의 조사항목은 사회지표 개발 추진 테스크포스(T/F) 자문단의 전문가 회의를 거쳐 확정했으며, 가구와 가족, 교통, 보건 및 체육, 주거와 교통, 환경, 안전, 지역현안 등 7개 분야를 조사한다

조사항목에 대해 지역 간 비교 가능성 확보를 위해 통계청의 지역사회지표 매뉴얼을 제주도 실정에 맞게 반영했으며, 특히 올해 지역현안 항목으로 인구 유·출입에 관한 사항 등 인구변동 현황과 인식을 조사해 인구정책에 반영할 예정이다.

제주도는 이번 조사를 통해 가구, 주거, 교통, 환경, 안전 등 제주의 경제·사회변화를 예측하고 객관적으로 분석해 제주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도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도정 정책수립의 기초자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2019 제주사회조사 결과와 사회지표 관련 행정자료를 결합해, ‘제주 사회조사 및 사회지표’를 오는 12월 제주특별자치도청 홈페이지를 통해 공표할 예정이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환장의섬제주 2019-06-13 10:49:30

    환경 파괴자 원지사....이젠 습지대에 동물원 짓겠다고 날리네....머? 자체 정화 시설을 한다고? 장난해? 그 동물 오물들이 지하로 스며 들어서 무슨 물을 먹으라는거냐? 동물 우울 소리가 4km 에서도 들린다...근데 마을에서 600m 떨어진 곳에 동물원 건축하면 누가 살겠냐? 그리고 선흘 지역은 눈이나 비가 많이 오는 지역인데 동물들이 살까? 동물원은 핑게고 거기에 호텔 리조트 짓는 대명이겠지....ㅉㅉㅉ 대명한테 돈먹엇냐?
    기사 한줄 안나오냐?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