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메인_포토뉴스
제주 전 남편 살해 고유정, 얼굴 드러내
제주에서 전 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한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여.36)의 얼굴이 7일 언론에 공개됐다.

제주에서 전 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한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여.36)의 얼굴이 7일 오후 4시께 제주동부경찰서 유치장에서 진술녹화실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취재진의 카메라에 포착됐다.

고씨는 검정색 상의에 회색 트레이닝복 하의를 입은 모습으로 진술녹화실로 이동했다.

고씨는 신상공개 정보공개 이후 6일 언론에 얼굴이 공개될 예정이었으나 고개를 숙이고 머리카락으로 얼굴을 가리면서 얼굴 공개가 무산됐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제주 '전 남편 살해' 고유정, 현장검증 안 한다 icon전 남편 살해 피해 유가족 '고유정 사형' 국민청원 icon'전 남편 살해' 고유정, 얼굴 말고 머리카락 공개 icon'전 남편 살해' 고 씨, 얼굴 등 신상공개 결정 icon제주 전 남편 살해 30대女, 시신 유기장소 최소 3곳 icon제주서 전 남편 살인 30대 女 구속영장 발부 icon제주서 전남편 살해 혐의 30대 영장실질심사 출석 icon전 남편 살해 30대女 "시신 바다에 버렸다" 진술 icon제주서 전 남편 살해 30대 女, 구속영장 신청 icon제주에서 전 남편 살해 30대女...범행 시인 icon제주에서 전남편 살해 30대 女 긴급체포 icon'제주 전남편 살해' 피해자 추정 뼛조각 다량 발견 icon고유정 살해 추정 시신 유해 국과수서 분석 icon고유정, 표백제 등 범행도구 마트에서 환불까지 icon고유정 차량 이불 혈흔서 '졸피뎀' 성분 검출 icon경찰, 前 남편 살해 고유정 "반수면상태에서 범행" icon제주 '전 남편 살해' 피의자 고유정 12일 검찰 송치 icon고유정, 붕대감은 오른손에 대한 증거보전 신청 icon"고유정이 내 아들 죽였다"...현 남편이 검찰에 고소 icon고유정 전 남편 살해 시신 추정 뼛조각 '동물뼈' 판단 icon고유정 전 남편 추정 유해 김포 소각장서 발견 icon고유정 전 남편 유가족 '고유정 친권상실' 소송 icon고유정 김포 아파트 쓰레기 배관 뼈 추정 물체 발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