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탐라가 담긴 북두칠성 이야기 들어보실래요?"별빛누리공원, 오는 14일 '별의 도시 제주 이야기' 강의 및 별빛 관측회

제주시는 오는 14일 오후 7시 30분부터 별빛누리공원에서 ‘탐라(제주의 옛 이름)’가 품고 있는 북두칠성에 관련된 이야기를 듣는 특별 이벤트를 마련했다.

특별 이벤트는 △한라산생태문화연구소 강문규 소장의 '별의 도시 제주 이야기'특별 강의 △별빛 관측회로 구성했다.

‘별의 도시 제주 이야기’강연은 일곱 개의 별과 달을 품은 형태로 설계해 세운 천문의 도시 탐라, 그리고 탐라왕의 호칭인 성주(星主) 등 여러 내용으로 과거여행을 떠난다.

또한, 관측회를 통해서 밤하늘의 북두칠성과 현재 만원권 화폐 뒷면의 북두칠성을 비교하는 시간도 갖는다. 그밖에도 망원경으로 확대된 달 표면을 스마트폰으로 촬영할 수 있는 시간도 가질 것이다.

이벤트 참여인원은 성인 30명으로 선착순 모집하고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다. 참여 신청은 오는 11일 별빛누리공원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박세인 기자  bak.xein@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