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서 불법 취업 알선 불법체류 중국인 구속
제주지방경찰청 전경.

제주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직업안정법 및 출입국관리법 위반 혐의로 불법체류자 신분인 중국인 A씨(37)를 구속해 조사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4월까지 불법 체류 중국인 B씨(35)를 서귀포시 지역 마늘 농장에 취업시키고 중국 돈으로 2만5000위안(한화 약 430만 원)을 받는 등 올해 4월까지 중국인 6명을 취업시키고 알선비 명목으로 총 12만3000위안(한화 약 2100만 원) 상당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해 9월 무사증으로 제주에 들어와 체류 기간이 지난 불법 체류자 신분인 것으로 알려졌다.

A씨를 통해 제주에서 불법 취업한 중국인 6명은 현재 중국으로 자진 출국하거나 강제 출국 절차 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도내에서 활동하며 불법 체류자를 양산하는 (불법 취업) 알선책에 대해 끝까지 추적 수사를 하고 출입국.외국인청과의 공조를 통해 불법 체류자에 대한 합동 단속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알암수과 특성화고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