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일반
제주 도내 학교 곳곳서 '사제의 정(情)' 쌓아15일 스승의 날 맞아 신산중-우도탐방, 아라중-스포츠클럽 발표대회, 제일고-일맥 체육대회 등
신산중학교는 스승의 날을 맞아 학생들과 우도를 방문하는 사제동행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제주 도내 학교에서 15일 스승의 날을 맞아 다채로운 프로그램들을 운영해 선생님들과 함께 의미있는 시간들을 보냈다.

신산중학교는 이날 학생들과 사제동행 체험학습 프로그램을 통해 우도를 방문해 교사와 학생들이 함께 한 우도 둘레길 걷기는 평소 학교생활에서 다하지 못한 사제 간의 공감 대화를 여유 있게 나눌 수 있는 좋은 시간을 가졌다.

아라중학교도 스승의 날 사제동행 스포츠클럽 발표대회 및 문화체험 행사를 진행했다.

아라중학교는 오전에 단체줄넘기, 지네발 달리기, 99초 미션 도전 등의 스포츠클럽 발표대회 통해 선생님과 함께 선수로 뛰면서 학생과 하나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감사카드를 적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예쁜 마음이 담긴 아라중학교 학생들의 감사카드는 학교 게시판에 담길 예정이다.

아라중학교는 스승의 날을 맞아 사제동행 프로그램으로 스포츠클럽 발표대회 및 문화체험 행사를 진행했다

아라중 안준혁 선생님은 “교사와 학생들 간의 화합을 도모하고 애교심을 고취시키는 시간을 마련하게 되어 뿌듯했으며, 적극적으로 함께해준 학생과 교사들에게 감사하다”고 마음을 전했다.

제주제일고등학교도 이날 일맥 체육대회를 열고 줄다리기, 축구, 농구, 족구, 풋살, 800M계주, 닭싸움, 볼 트리핑 등 사제 간의 열띤 경기를 펼쳤다.

이날 학생들과 선생님들은 경기를 통해 사제간의 뜨거운 정을 다시 한번 확인하는 시간이 됐다.

일맥 체육대회’는 15일과 16일 양일간 진행되며,16일에는 줄다리기와 계주, 그리고 각 종목별 준결승, 결승전을 진행한다.

제주제일고는 스승의 날을 맞아 선생님들과 함께 일맥체육대회를 열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