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메인_포토뉴스
"제2공항, 현 공항 개선으로 충분하다"성산읍 반대대책위 기자회견 'ADPi 보고서 결론 하나 "제2공항 필요없다"
보조활주로 활용 연장없이 그대로 이용하면 된다
14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제주 제2공항 성산읍 반대대책위원회, 제2공항 반대 범도민행동이 기자회견을 열고 ADPi(ADP Ingenierie)의 보고서를 분석한 결과와 이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제2공항건설을 반대하는 시민단체들로 구성된 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2공항반대범도민행동은 제주공항 활용방안을 연구한 ADPi 보고서의 결론은 명확하다는 주장을 제기했다.

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2공항반대범도민행동 14일 오전 10시30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ADPi 보고서 결론은 보조활주로를 개선하면 현 공항으로 충분하고 2035년 이후 장기 수요까지 소요충족이 가능하다"고 역설했다.

이들은 "(주)유신이 이메일을 통해 ADPi사에 복서의 재제출을 요구해 간단히 받을 수 있었던 것으로 왜 그동안 반년이 넘도록 대한민국의 정부기관이 찾지 못했는지 의아스럽다"며 "국토부는 보고서를 '보지못했다'에서 '없다'로 바꾸고 결국은 '폐기했다'는 어이없는 변명에는 모두 이유가 있었다"고 지적했다.

ADPi 보고서에 따르면 현 제주공항의 교차활주로를 개선하면 2035년에 정점을 이루는 것으로 예측한 제주공항의 항공수요를 충족할 수 있다 확신했다. 이들에 제안한 권장사항이 대부분 시행되면 제주공항이 2035년까지 예상되는 항공교통 증가에 대처할 수 있다고 확신했다.

이에 국토부는 결국 필요도 없는 제2공항을 건설하기 위해 현 공항 활용 극대화 방안을 은폐한 것이다.

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2공항반대범도민행동은 "이 같은 행태는 국토부가 항공대 용역진을 내세워 제주도민과 언론을 기망하고 있는 것"이라고 성토했다.

이들은 또 지난 10일 항공대 컨소시엄이 내보낸 보도자료를 보면 마치 ADPi가 현 공항 활용으로는 수요처리도 부적절하고 안전문제도 보장할 수 없다는 의견을 제시한 것처럼 위장했다"고 거세게 질타했다.

또 "이처럼 완벽한 페이크 뉴스에 많은 언론들과 도민들은 속았고, 국토부는 마치 자신들은 전달자인양 또 다시 위장하며 자신의 속내를 은폐했다"고 힐난했다.

그러면서 이들은 "법과 정의 진실의 이름으로 이 모든 불편한 진실이 새롭게 조명되길 바란다"며 "조만간 이 거대한 서사극의 악역들이 법정에서 진실을 진술하는 순간이 올 것"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14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제주 제2공항 성산읍 반대대책위원회, 제2공항 반대 범도민행동이 기자회견을 열고 ADPi(ADP Ingenierie)의 보고서를 분석한 결과와 이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 ADPi 보고서의 주요 내용 요약을 보면 다음과 같다.

ADPi는 이 수요를 충족할 수 있는 대안으로 현 제주공항 보조활주로 활용을 제안했다. 연장하지 않고도 그대로 이용하면 된다는 내용이 담겼다.

결론 옵션3에서 불과 몇 년 동안의 운영을 위해 새로운 활주로를 건설하는 것은 막대한 비용이 소요되는 과제이니 보조 활주로의 재활성화 및 교차 활주로의 결합 운용은 관제부분의 일부 도전적인 측면에도 불구하고 2035년 경까지 필요한 용량을 제공하는 훨씬 저렴한 대안이 될 수 있다.

또 제주공항이 여러 제약점을 고려하면서도 자신들이 제안한 몇 가지 개선안을 실행한다면 최소한의 지속가능한 성과로서 시간당 60회 운항이 가능함을 분명히 했다. 대부분 권장사항이 이행된다면 ADPi는 제주공항이 2035년 까지 예상되는 교통증가에 대처할 수 있다.

특히 ADPi사는 제주국제공항의 남북 방향 활주로 길이가 짧은 제약조건에 대해서도 “활주로 말단 안전지역(RESA)의 부족은 치명적인 활주로 오버런을 방지하는 어레스터 베드(arrestor bed) EMAS 유형 설치로 보완할 수 있다.

이들은 “시간당 60회면 미 연방항공청(FAA) 표준용량 기준 연간 28만3500회로, 이 용량은 한계용량이 아니라 관제시스템 등 개선을 통해 증가하고 있다.

이처럼 ADPi 보고서의 내용에 따르면 현 공항의 보조활주로를 개선하면 굳이 제2공항을 지을 필요가 없다는 결론은 명확하다.

한편 ADPi 보고서와 관련해서는 오는 15일 제주에서 열릴 예정인 제2공항 입지선정 타당성 재조사 검토위원회 3차 회의와 검토위 주최 공개토론회에서도 집중적으로 다뤄질 전망이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7
전체보기
  • 제주시민 2019-05-23 18:44:42

    공항 짓는데 1-2년이면 되는것도 아니고 2035년까지만 보면 될거꽈~   삭제

      답글 입력
    • 제주시민 2019-05-23 18:42:30

      지금은 현공항으로만 괜찮을지 몰라도 30년후,50년후도 생각허씸써
      자손들도 생각해사주~
      본인들 살때만 생각허민 안됩니다.   삭제

        답글 입력
      • 원희룡이가 정신 차려야 제주도 2019-05-19 08:48:41

        취순실이가 제주도에 땅 투기해   삭제

          답글 입력
        • 투기꾼들이야 제주도가 병들던 2019-05-19 08:47:04

          투기꾼들이야 그냥.............돈만 챙겨서 갈거잖아...............너네가 원하는 곳...............서울이면 서울..........대전이면 대전...........................거기에 땅과 빌딩을 사겠지..........제주도 국부만 또 유출되는거야................반면에 너네 것을 나중에 산 제주도민들은...............고생하면서 중국발 미세먼지 마시고............일찍들 암에 걸려 죽게되겠지   삭제

            답글 입력
          • 제주도민들이 왜 반대할까요 2019-05-19 08:45:23

            왜 반대할까요?????????? 그건 네이버 지도로 봐도 알 수 있듯이..............공항 주변에 오름만 해도10개이고...........근처에 거대한 산들이 많으며..........동부 곶자왈 지역이라서 산과 숲들로 빽빽하게 구성되어진,,,,,,,,,,,,,,최고의 동쪽 허파입니다...........거기 무너지면...............제주시와 서귀포시의 동부 사람들은 물론 중부 사람들까지............중국발 미세먼지 마시고 살아야 해ㅔ요   삭제

              답글 입력
            • 제주도민을 위하여 동부의 곶자 2019-05-19 08:43:56

              3월 초에 제주SBS인 제주JIBS 여론조사에도 나왔듯이...........제주도민들은 지금 제2공항을 성산읍에 만드는 것에............80퍼센트에 이르는 압도적 퍼센트로 반대합니다   삭제

                답글 입력
              • 제주도정이 지금 뭐에 씌운 것이 2019-05-19 08:42:36

                저는 원희룡지사 찍었고.............전혀 그럴거 같지 않아 보이더니만...............세상에 왜 이리 고집이 너무 세고.............무엇보다도 얼굴 생김이 바뀌어서...............뭔가   삭제

                  답글 입력
                • 돈욕심 보다 더 중요한 것은 제 2019-05-19 08:40:31

                  돈 욕심 많은 투기군들이야............공항 땅 사 놓았다가.............땅값 오르고 보상 받으면 그 돈으로 다른 곳이나 해외가서 살면 그만이겠죠..............하지만 동부 곶자왈 파괴로 인하여 발생하게 될 그리고 흡수하지 못하게 될 중국발 미세먼지를.............제주도민들은 다들 마시며 살아야 합니다   삭제

                    답글 입력
                  • 제주 동부의 곶자왈 전부 파괴되 2019-05-19 08:38:37

                    제주도는 가로로 긴 섬입니다..............그래서 한라산 중심으로 동서로 곶자왈이 있지요................지금 공항을 만들겠다며 고집부리는 곳은 동쪽 곶자왈 지대입니다......................여기가 파괴되면 제주도의 동쪽 사람들은 죽을 때까지 중국발 미세먼지 마시며 사랑야 해요................제주도 동부의 허파가 다 파괴되고 사라지는 겁니다   삭제

                      답글 입력
                    • 외지인 투기꾼들만 성산을 원하 2019-05-19 08:33:38

                      제주도정과 원희룡네가 성산읍에 땅을 엄청나게 사둔 것이 분명합니다....그래서 올해 3월 초에 뉴스에 나왔듯이....대정읍이 논과 밭이 많고....인구가 많은 서쪽 지역에 위치하여 당연히 거기로 나오자....제주도정과 원희룡은 자기가 원하는 지역인 성산이 안 나왔다고....신도리 2로 옮겨서 10번 옮겨서 넘게 계속 돌려서...성산읍이 되게 만들었다고....뉴스에 나왔거든.그리고 현재 성산읍 토지 대부분이 외지인 소유다...게다가 제주도민으로 주소만 옮겨서 성산읍 가진 외지인합치면...90프로 넘는다고 봐야 돼...외지인 투기꾼   삭제

                        답글 입력
                      17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