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제주 이아·산지천 갤러리 열린 문화예술공간 활용제주도 , 문턱 낮춰 지역주민 누구나 이용 가능한 지역밀착공간 거듭
예술공간 이아

제주도는 옛 제주대학교병원에 위치한 ‘예술공간 이아’와 탐라문화광장 보존건축물인 ‘산지천갤러리’를 지역 밀착형 복합예술공간으로 본격 운영한다.

예술공간 이아는 오는 5월부터 초등학생부터 성인에 이르기까지 도민의 문화예술활동 범위를 확대해 누구나 쉽게 예술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생활예술아카데미를 시작으로 생활예술 창작그룹 및 생활예술작가 공모, 창작스튜디오 오픈 워크숍, 삼도동 입주작가 및 지역주민 강사를 활용한 지역 커뮤니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기존의 카페, 예술자료실, 독립서점 공간은 전국 작은 책방 네트워크와 연계한 북 콘서트, 발간행사, 저자와의 만남 등을 위한 행사와 지역주민들을 위한 열린 커뮤니티 공간 등으로 활용한다.

산지천갤러리는 기획 전시전을 바탕으로, 매주 토요일마다 열리는 탐라문화콘서트와 탐라예술시장을 지속 운영한다.

한국 다큐멘터리 사진의 선구자로 꼽히는 고(故)김수남 작가의 상설 사진전시회 ‘제주 ᄌᆞᆷ녀의 바다와 신앙, 1985 김녕리 ᄌᆞᆷ수굿’과 사진가협회 초대전으로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인 제주해녀문화를 담은 ‘제주 해녀의 삶’ 사진전시전을 오는 6월 23일까지 진행한다.

또한, 산지천갤러리를 중심으로 산지천 북수구 광장 등 주변 일대에서는 지난 20일부터 매주 토요일마다 야간관광 활성화를 위해 탐라문화콘서트와 플리마켓 및 거리공연, 체험부스 운영 등 탐라예술시장을 개최해 원도심 올레꾼과 관광객 등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제주도는 올 하반기 제주시 한경면 옛 산양초 건물을 리모델링해 (가칭)산양초 문화공간으로 일반에 공개할 계획이다. 예술인 레지던시, 전시실, 아카이브실, 지역주민 커뮤니티 공간 등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한경임 2019-05-05 17:07:00

    기자님 기사 내용중에 오류가 있어 보입니다.
    산지천갤러리가 기획전시를 바탕으로 탐라콘서트와 탐라예술시장을 지속 운영한다고 쓰여 있는데 산지천갤러리와 탐라콘서트, 탐라예술시장은 운영주체가 다른걸로 알고 있고 연계되어 있지 않은 별개의 사업으로 알고 있는데 기사의 사실내용 확인 바랍니다.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