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제주돌문화공원, 부부작가 기증사진展내달 10일부터, 최재영·김미희 부부작가 사진작품 50여 점

제주만의 독특한 색과 멋, 그리고 제주다움이 베여 있는 제주의 에너지가 담긴 작품들이 전시된다.

제주돌문화공원관리소(관리소장 양한식)는 오는 5월 10일부터 7월 28일까지 최재영·김미희 부부작가를 초청해 ‘설문대할망과 오백장군-우주, 그 빛방울’전을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최재영 작가는 40여 년간 청와대, 국회, 판문점 등 언론 분야에서 두루 활동한 사진 기자로, 이번 기획전시에 부인 김미희 작가와 함께 찍은 사진작품 50여 점을 무상 기증했다.

이번 기획전시는 최재영·김미희 부부 작가가 수년간 돌문화공원에 전시된 설문대할망과 오백장군 석상을 비롯해 풀과 나무 등 자연물에 맺힌 이슬방울을 찍은 사진작품 50여 점이 전시된다.

최재영·김미희 작가는 “돌문화공원에 기증된 사진작품들이 제주도 문화예술 발전과 사진계의 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양한식 제주돌문화공원관리소장은 “설문대할망과 오백장군으로 대표되는 제주의 자연과 신화를 이번 기획전시를 통해 표현했다”며 이번 기획전시를 소개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