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일반
제주, IB프로그램 도입 공교육 '본격화'IB본부 국제바칼로레아 한국어화 확정… IB 한국어화 확정 배경 기대효과 등 발표

한국 교육 역사상 최초로 ‘한국어 국제 바칼로레아 프로그램’이 국내 공교육에 공식 도입된다.

제주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과 대구광역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 IB(International Baccalaureate)는 17일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 18층 외신기자클럽에서 '국제 바칼로레아 한국어와 추진 확정 기자회견을 갖고, 이 같은 내용을 공식 발표한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이석문 제주도교육감과 강은희 대구시교육감, 아시시 트리베디(Mr. Ashish Trivedi) IBO 아‧태본부장이 참석한다

특히 아시시 본부장은 IB본부를 대표해 IB 한국어화 확정 배경과 기대 효과, 향후 추진 계획 등을 발표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제주도교육청과 대구시교육청은 IBO와 2018년 3월과 9월 싱가포르에서 개최된 두 차례 회담을 통해 한국어화 추진을 긴밀히 협의했다. 이후 IB는 이사회 등 내부 논의를 거쳐 ‘국제 바칼로레아 한국어화’를 공식 확정했다.

한편 이날 당초 17일 제주교육청과 대구교육청이 예정한 국제 바칼로레아 한국어화 추진 협약식이 제 도적 근거가 부족하다는 점에서 보류 됐고 MOC체결은 5월 말께로 연기됐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