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도의회 예산안 심사, 불참 공직자 의회 경시?제주도의회 고현수 위원장, "사유서나 연락 없이 불참, 이유가 뭔가?
전성태 부지사 "불출석 잘못됐다 사과드린다"

제주도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고현수)는 19일 2019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심사가 시작된 가운데 제주도청 일부 공직자들이 사전 양해 없이 출석하지 않아 한때 긴장감이 돌았다.

고현수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은 이날 오전 일부 공무원들의 불출석 이유를 지적하며 크게 질타했다.

고 위원장은 "의회 예산심사가 요식행위냐 "며 "출석의무가 있는데 사전에 설명없이 불참하지 않는 것은 어떻게 해석해야 하느냐"고 따져 물었다.

그러면서 "불출석 할 때는 사유서를 제출하는게 기본 원칙이라 보지만, 그러지 못하더라도 특히 위원장에게는 구두나 전화 등으로 이야기 하는게 맞다"며 "몇몇 분은 연락이 오신 분도 있지만, (특정 부서장은)불출석 이유를 설명하거나 사유서를 제출하지도 않았다"고 질타했다.

그는 "사유서 없이 불석한 부분에 대해 이유를 설명하고 납득하지 못하면 적절한 조치를 취하겠다"며 "이는 의회를 경시하는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에 대해 전성태 제주도 행정부지사는 "사유서 없이 불출석한 것은 잘못됐다"며 "사유서를 제출하고 승인을 받는것이 맞는거 같다. 알아보고 정말 잘못된 부분이 있다면 사과드린다"고 답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