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제주문예회관 무인 주차관제장치 운영공연·전시행사시 출입차량 통제…이외는 지역주민에 무료개방

제주도 문화예술진흥원은 내달부터 문예회관 부설주차장에 무인 주차관제장지 설치공사를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문예회관 부설주차장은 대형 1대, 일반 110대, 경차 4대, 장애인 7대, 임산부 2대, 전기차 5대 등 129대 차량 수용이 가능하지만, 후문은 차량 출입공간이 협소해 입차만 가능하다.

무인 주차관제장치 설치에 따라 다음달부터 공연·전시행사 시 신속하고 원활한 총통행이 가능하도록 정문과 후문 차량차단기를 동시에 개방하게 된다.

단 공연·전시가 이는 날은 전일 오후 10시부터 공연 종료시까지 출입차량(직원차량 포함)을 통제한다.

방문차량은 안내실에서 방문목적 확인 후 주차권을 발급받아 출차 시 정문 무인정산기에 주차권을 투입해 출차토록 할 예정이다.

공연·전시가 없는 날은 공연 종료시부터 지역주민들에게 전면 개방한다.

문화예술진흥원측은 "장기주차 차량을 통제할 수 잇어 공연·전시 등 각종 행사시 관람객 주차공간 부족으로 인한 불편이 상당부분 해소될 전망"이라고 전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