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 해상서 조업중 어선 충돌...승선원 전원 구조

조업을 하던 어선 2척이 서로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서귀포해양경찰서(서장 조윤만)는 13일 서귀포 남서쪽 760km 해상에서 어선 2척이 서로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46t급 삼천포선적 연승어선 A호(승선원 13명)의 좌현(기관실 부분)과 45t급 서귀선적 연승어선 B호(승선원 9명)의 선수가 충돌했다.

충돌 이후 A호가 침수 중에 있는 것을 인근에서 조업하던 어선이 오후 1시 18분께 제주 어업통신국을 경유해 서귀포해경에 신고했다.

현재 A호의 기관실 부분이 침수중에 있으나 승선원 13명은 모두 B호로 옮겨타 인명피해는 없다고 알려졌다.

서귀포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