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해경, 추자 해상서 기관고장 낚시어선 구조
[제주해양경찰서 사진제공]

추자도 인근 해상에서 낚시어선이 원인미상 기관고장으로 표류하다 제주해경에 의해 구조됐다.

제주해양경찰서(서장 황준현)는 "12일 오후 12시 50분께 추자도 남서쪽 3km 해상에서 원인미상 기관고장 낚시어선 F호(제주선적, 9.77t, 승선원 18명)의 구조신고를 접수한 뒤 인근 경비정을 급파해 안전관리를 하고, 민간구조선을 동원해 추자도로 예인했다"고 밝혔다.

제주해경서에서는 300t급 경비함정과 연안구조정을 현장에 투입해 선장과 낚시객 전원(갯바위 낚시객 12명, 선상낚시 5명)에게 구명동의 착용 등 안전 관리를 실시했다.

또한, 민간구조선 A호(7.31t, 추자선적, 낚시어선)를 동원해 오후 3시 21분께 갯바위 낚시객 12명을 철수시키고, 오후 3시 43분께 낚시어선 F호를 추자 묵리포구까지 안전하게 예인토록 했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선장과 낚시객들의 건강상태는 이상이 없다"며 "기관고장으로 표류 시 좌초, 충돌 등 2차 사고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출항 전 장비점검을 철저히 해 줄 것"을 당부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