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경찰, 제주 용연계곡서 불 탄 시신 신원 확인

최근 제주시 용담일동 용연계곡 근처에서 불에 타 숨진 채 발견된 남성의 신원이 밝혀졌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지난 11일 오전 9시 10분께 제주시 용담일동 용연계곡에서 숨진 채 발견된 남성은 경기도 가평에 주소를 둔 A씨(76)로 파악됐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가족들과 오랜기간 연락을 끊고 공사장 등에서 일용직으로 일을 하며 생활해 온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경찰은 지난 14일 부검한 결과 기도와 폐에서 그을음이 발견돼 화재 당시 생존해 있었던 것으로 판단했다.

경찰은 A씨의 실종 신고가 접수된 지난해 11월께 제주에 들어온 것으로 보고 정확한 입도 시기 등정확한 사망 경위를 수사하고 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