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2019조합장선거
도선관위, 인쇄물 다량 배포…조합장 후보 고발

오는 3월 13일 실시하는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와 관련해 사전선거운동을 한 입후보예정자가 검찰에 고발 조치됐다.

제주특별자치도선거관리위원회(이하 도선관위)는 오는 3월 13일 실시하는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와 관련해 인쇄물을 이용해 사전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A조합장선거의 입후보예정자 B씨를 제주시선관위에서 14일 제주지방검찰청에 고발 조치했다고 밝혔다.

B씨는 지난 12월에 본인의 업적을 홍보하는 인쇄물을 대량 제작해 조합원에게 우편발송하는 등 사전선거운동을 한 혐의다.

'공공단체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 제24조(선거운동의 주체·기간·방법) 제2항에서 "선거운동은 후보자등록마감일의 다음 날부터 선거일 전일까지에 한정해 할 수 있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또한, 같은 법 제66조(각종 제한규정 위반죄) 제1호에서 "선거운동기간이 아닌 때에 선거운동을 한 자는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도선관위 관계자는 "선거일을 50여일 앞둔 시기에 불법선거운동이 발생한 데 대해 우려를 표하고, 선거의 공정성을 침해하는 위법행위에 대해서는 엄중 조치하는 등 불법선거 근절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