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시 연근해 어업 위판액 2000억 달성

제주시는 지난해 관내 3개 수협에서 연근해 어선어업 위판액이 2000억원을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어종별 위판실적은 3만454t·2133억원으로, 전년 2만4080t·1955억원 대비 위판량 26%, 위판액 9% 각각 증가했다.

주요 어종별로는 갈치 8684t·844억원으로 가장 많았으며, 참조기가 6512t·713억원으로 뒤를 이었다.

이어 옥돔 571t·104억원, 고등어 등 기타어종 1만4687t·471억원 등이다.

옥돔만 위판량과 위판액이 줄었을 뿐, 다른 어종은 위판량과 위판액 모두 증가했다.

제주시 관계자는 "제주 연근해를 중심으로 참조기·고등어 어장 형성에 따른 어획량 증가 및 참조기 위판단가가 높게 유지된 것이 주요 원인으로 분석된다"고 전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