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우주 속 신비로운 천체 ‘성운과 성단’ 관측오는 8~27일, 서귀포천문과학문화관서

서귀포시가 운영하는 서귀포천문과학문화관에서는 오는 8~27일, ‘성운과 성단’ 관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20일 동안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오리온대성운, 플레이아데스성단과 함께 겨울철 별자리(황소자리, 마차부자리, 쌍둥이자리 등)도 동시에 관측할 수 있다.

오리온대성운(Orion nebula. M42, NGC1976)은 오리온자리에 위치한 성운으로 구름 형태의 가스로 이루어져 있다. 약 1,500광년 거리에 있으며, 지름이 25광년 크기인 이 성운 속에서는 현재도 별이 탄생하고 있다.

또한, 플레이아데스성단(Pleiades cluster, M45, NGC1432)은 황소자리에 위치한 성단으로 수백 개의 별들이 모여 있다. 약 410광년 거리에 있으며, 지름이 15광년 크기인 이 성단에는 나이가 수 천만 년도 되지 않은 젊은 별들이 푸른빛을 내고 있다.

관측 프로그램은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 진행(매주 월요일 휴관)되며, 방문객에 한해 18시부터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자세한 사항은 서귀포천문과학문화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