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
제주국제대 장애인 태권도 '두각'청각부분 이로운, 지체부분 한국현 각각 1위
왼쪽부터 한국현, 이로운 선수

제주국제대학교가 장애인 태권도 국가대표 선수 선발대회 개인전에서 각 1위를 차지하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제주국제대학교에 재학중인 이로운(레저스포츠학과 3),한국현 군(레저스포츠학과 1)은 지난달 28일 서울 강남구 국기원 중앙경기장에서 열린 ‘2019년도 태권도 국가대표(청각・지체)선수 선발대회’에서 남자 개인전 청각 부분과 지체부분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제주도체육회 순회코지인 강동범의 코치의 인솔로 이번 대회에 참가해 좋은 성적을 거뒀으며 이들은 앞으로 국가대표로 활약하게 된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