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양지공원, 유골화장 '인터넷 사전 예약' 확대 운영내년 1월 1일부터 인터넷 사전 예약기간 15일에서 1개월로 확대

제주도 양지공원에서는 2019년 1월 1일부터 개장유골 화장예약을 인터넷 예약으로 운영하고, 접수기간을 종전 15일에서 1개월로 확대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그동안 제주도에서는 묘를 개장 또는 이장할 경우 특정일(길일)에 화장이 집중돼 예약상황 확인이 곤란하고, 중복 접수 등의 문제점이 발생해 왔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종전 전화·방문에서 인터넷예약으로 변경해 올해 7월 1일부터 6개월간 시범 운영했다.

인터넷 예약 시범운영 결과, 유족 및 장의업체로부터 보건복지부 e하늘장사정보시스템을 이용한 인터넷 사전 예약기간을 확대해 달라는 건의가 있었고, 이에 주관부처인 보건복지부에 협의한 결과 2019년 1월 1일 부터 제주특별자치도에 한해 현행 15일에서 1개월 전부터 예약 할 수 있도록 조정했다.

예약이 완료된 개장유골 화장은 신청인이 개장신고증명서와 신분증을 지참해 양지공원에 도착하면, 화장로 운영 여건상 시신 화장이 비어있는 시간대 및 시신화장 종료 후 당일 접수 순서대로 화장이 진행된다.

또한, 인터넷 예약이 불편한 이용자들을 고려해 양지공원 방문 시 예약방법을 안내해주고 있으며, 홍보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