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
제주대, ‘위기상담 또래상담자’ 발대식 개최

제주대학교 학생상담센터(센터장 박정환)는 지난 7일 ‘제주대 위기상담 또래상담자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또래상담자로는 각각 2개의 분야에서 이론 및 시연 교육을 이수한 국어국문학과 이지수 씨를 비롯해 총 26명을 위촉했다.

최근 온라인 도박문제는 ‘은밀한 중독’으로 전 국민 90%가 사용하는 스마트폰을 통해 피해가 빠른 속도로 번지고 있다.

또 2017년 기준 우리나라 인구 10만명 당 자살율은 23.3명으로 OCED국가에서 높은 수준이다.

이와 관련 제주대는 위기상담 또래상담자를 통해 친구들의 심리적 어려움을 이해하고 학생 간 유대감 형성을 통해 행복한 대학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위기상담 또래상담자는 ‘자살예방 게이트키퍼(생명사랑 지킴이) 또래상담자’, ‘습관성 온라인 도박(중독) 및 스마트폰 과의존 예방 또래상담자’ 등 2개 분야에서 활동하게 된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