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서귀포시, 식중독 취약업소 특별 위생 점검대형음식점, 횟집, 뷔페식당, 골프텔 부대시설 등 96곳 점검완료

서귀포시는 대형식당, 횟집, 뷔페식당, 골프텔 부대시설 등 96곳를 대상으로 11월 한달간 식중독 예방대비 특별 위생 점검을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특별 위생 점검은 관광객 1500만 시대에 가을 관광 성수기를 맞이해 많은 국내․외 단체 관광객들이 식중독 의심환자가 많이 발생함에 따라 실시하게 됐다.

이번 점검에는 식중독 취약업소인 대형음식점, 횟집, 뷔페식당, 골프장 부대시설 등을 중점적으로 실시했다.

점검내용으로는 시설기준 준수, 식품 보관상태, 무표시 및 유통기한 경과제품 제공 판매, 지하수 수질검사 여부, 영업자 준수사항 등 전반적인 사항을 점검했다.

점검결과 적발된 업소는 유통기한 경과제품 보관, 지하수 수질검사 미실시, 건강진단 미필, 청결관리 미흡 등 17곳을 적발해 영업정지 2곳, 시설개수명령 6곳, 과태료 8곳, 시정명령 1곳을 행정처분 할 계획이다.

이번 점검 과정에서 위생 또는 불법영업과 직접적 연관성이 적은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행정지도 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대형음식점 등 특히 식중독에 취약한 업소 및 단체관광수용업소 등에 대해서는 식중독 예방차원에서 행정지도 및 단속을 병행하고 적발업소에 대해서는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