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일반
제주교육청, 읍면지역 일반고 경쟁률 높인다읍면지역 일반고 창의융합교실 운영

제주도교육청은 읍면지역 일반고의 경쟁력을 높여 명품 일반고를 육성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10일과 17,18일 3일간 ‘읍면지역 일반고 창의융합교실’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창의융합교실에서는 최근 ICT 메이커의 중심에 있는 아두이노의 구조와 스케치 코딩, 오픈 소스 사용 및 각종 센서 사용법들을 학습하게 된다.

또 이를 활용해 창의적인 무선조정자동차를 설계‧제작‧경연하는 활동을 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창의융합교실 운영을 통하여 읍면지역 일반고의 교육력이 높아지고, 학생들의 창의적인 문제해결력과 협업 능력이 배양됨은 물론 대입 수시모집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도교육청에서 운영한 읍면동 일반고 창의융합교실에 22개팀 66명의 학생들이 참여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