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시, 교통혼잡 심한 교차로 개선1억3000만원 들여 거로사거리 구조 개선사업

제주시는 교통혼잡 현상이 심한 거로사거리에 대한 교차로 구조 개선사업을 추진중에 있다고 7일 밝혔다.

이번사업은 사업비 1억 3000만원을 투입, 12월 완공목표로 추진되며, 거로사거리(화북~번영로(봉개)방면) 내 좌회전 대기차량의 정체가 심각한 실정으로 차로조정을 통해 교통흐름을 개선하고자 교통유관기관(자치경찰단, 도로교통공단)과 현장점검을 실시해 개선사업을 시행한다.

주요 개선내용으로는 기존 1차로 좌회전 및 유턴, 2~4차로 직진, 5차로 우회전으로 운영되던 교차로를 1차로 좌회전 및 유턴, 2차로 좌회전, 3~4차로 직진, 5차로 직진 및 우회전 차로로 변경 운영한다.

또 직진차로에 주행유도노면표지를 설치해 운전자 혼란 예방 등 안전한 도로환경을 조성한다.

제주시 관계자는“교차로 개선공사가 완료되면 거로사거리 교차로 교통환경이 개선됨으로써 원활한 교통소통은 물론 화북~봉개방면으로 진입하는 차량이용자들의 도로이용 편리성 향상에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