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관광
여행약자, ‘전기차’ 타고 제주올레길 여행농협제주지역본부, (사)제주올레에 전기차 후원
보행약자 여행 및 '간세인형공방조합' 지원 업무
12일 농협제주지역본부가 (사)제주올레에 전기차를 후원했다.

걷는데 불편함이 있는 여행약자들도 전기차를 이용해 제주올레길 여행을 즐길 수 있게 됐다.

사단법인 제주올레(이사장 서명숙)와 농협제주지역본부(본부장 고병기)는 12일 농협제주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소외계층의 여행과 다문화가정 취업지원 사업에 사용할 전기차 후원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제주올레길 대부분의 코스에는 장애인은 물론 어린이, 노약자들을 위한 휠체어 구간이 운영되고 있다. 하지만 이동의 어려움으로 인해 여행 소외계층에 머물러 있었다.

또 제주올레의 대표 기념품인 ‘간세인형’을 제작하는 간세인형공방조합은 다문화가정 여성과 장애인이 주축으로 물품 조달, 수송을 위한 차량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었다.

(사)제주올레 측은 이번 전기차를 단체별, 행사별 성격에 따른 여행약자 지원은 물론, 제주올레 길 유지보수와 환경개선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다문화가정 여성과 장애인의 일자리와 소득 창출을 돕는 간세인형공방조합 지원 업무에 활용할 예정이다.

제주올레 서명숙 이사장은 이날 전달식에서 “친환경 전기차 지원으로 소외계층의 여행 지원이 확대되고, 다문화가정 취업 지원에도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고연정 기자  jjibi@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