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제주신보 신임 이사장에 오인택 전 실장
오인택 전 경영기획실장.

제주도는 제주신용보증재단 신임이사장에 오인택 전 제주도 경영기획실장을 임명키로 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이사장 공개모집에는 6명이 응모했으며, 임원추천위원회 서류 및 면접심사를 거친 후 재단 이사회에서 복수추천했다.

원희룡 지사는 최종적으로 오인택 전 실장을 임명했다.

신임 오 이사장은 제주시 구좌읍 세화리 출신으로 제주제일고등학교 졸업과 동시에 1971년 공직에 입문했다. 공직생활중 제주시 부시장, 제주특별자치도 추진단장, 경영기획실장 등을 역임했다.

대표적인 김태환 전 지사 측근으로 분류되며, 2010년 우근민 도정이 출범하자 정년 2년6개월을 남기고 명예퇴임한 바 있다.

지난 2014년 선거는 물론 이번 6.13지방선거에서도 원희룡 지사를 도운 것으로 전해졌다. 민선7기 출범과 동시에 제주시장 후보로 하마평에 오르내리기도 했다.

제주도 관계자는 "신임 오 이사장은 39년간 공직생활을 바탕으로 조직화합과 경영성과를 높일 수 있는 리더십과 경영혁신 의지가 높고 대내외 환경변화에 따른 정책목표와 전략 실행능력을 갖춘 인재"라며 "다양한 실무경험과 경영능력을 인전받는 만큼 이사장직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신임 이사장 임기는 2021년 9월10일까지 3년이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