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관광
싱가폴 제주관광시장 회복 마케팅 본격화관광공사, NATAS Holidays 2018 박람회 참가 홍보전

가을․겨울철 관광수요가 집중되는 싱가포르 아웃바운드 시장을 겨냥해 하반기 싱가포르 시장 회복을 위한 관광마케팅 활동이 본격화 된다.

제주관광공사는 싱가포르 엑스포에서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열린 NATAS Holidays 2018 박람회에 참가해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제주관광을 홍보했다고 밝혔다.

관광공사는 박람회에서 싱가포르 일반 소비자들에게 가을․겨울철 주요 관광지, 축제, 체험활동, 음식 등 관광 정보를 제공하고 주요 제주관광 상품을 집중 홍보했다.

겨울 한라산 등반, 감귤 따기 체험 등 제주만의 차별화된 관광 콘텐츠와 제주 국제사이클링 페스티벌, 제주올레 걷기축제 등 하반기에 예정된 주요 축제를 소개했다.

또한 전기차가 없는 싱가포르에서 매력적인 콘텐츠인 전기차 자가운전여행을 제주 청정 이미지와 카본 프리 아일랜드 2030 정책과 함께 적극 홍보했다.

싱가포르는 동남아시아 국가 중 가장 성숙한 관광 아웃바운드 시장을 갖추고 있으며, 제주를 찾는 싱가포르 관광객 중 40%이상이 겨울철에 방문하는 등 하반기 관광 비중이 높은 국가다.

이에 따라 관광공사는 올 하반기 싱가포르 시장 공략을 위해 상품 개발 활성화 및 개별관광객 유치 확대를 위한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겨울과 봄철 방한 수요가 큰 아세안 아웃바운드 성향을 고려해, 개별관광객 비중이 높은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개별관광객 대상으로 제주의 다양한 콘텐츠를 소개하는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