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관광
핫플레이스 송당 비자나무숲 친환경 콘서트‘송당상회’, 9월 15일 ‘자연, 사람’주제 ‘숲속 피크닉 콘서트’

제주시 구좌읍 중산간 핫플레이스인 송당마을 비자나무 숲에서 친환경 소규모 콘서트가 열린다.

송당리 주민사업체 ‘송당상회’는 9월 15일 송당 비자나무 숲에서 ‘자연, 사람’을 주제로 한 ‘숲속 피크닉 콘서트’를 연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오후 3시 ~ 5시까지 진행되는 ‘콘서트와 함께하는 책부스전, 친환경마켓’과 더불어 오후 5시 30분부터 진행되는 ‘뮤직 앤 토크 콘서트’로 구성된다.

‘콘서트와 함께하는 책부스전, 친환경마켓’에서는 구좌읍 내의 이색적인 독립서점들이 운영하는 서적 관련 부스와 더불어 업사이클링 전문가가 만든 상품 구매, 제조 체험 및 지역주민들이 생산한 지역 농산품 구매가 가능한 친환경마켓이 준비되어 다양한 즐길거리를 누릴 수 있다.

또한 ‘뮤직 앤 토크 콘서트’에는 ‘한 다발의 시선’(2013), ‘콜라보씨의 일일’(2017) 등의 앨범을 통해 ▲‘음악가들의 음악가’로 불리는 가수 ‘김목인’, ▲‘시시콜콜한 이야기’(2009), ‘쓸쓸해서 비슷한 사람’(2014) 등의 앨범을 내며 사람들에게 감동을 선사한 가수 ‘양양’, ▲패티킴의 노래 ‘하와이 연정’을 리메이크하여 주목을 받았던 'TJ & Kekoa'가 각각 자신들만의 음악세계를 펼칠 예정이다. 여기에 MBC '아나운서공화국‘ 4편에 생선작가로 알려진 ’김동영‘ 여행작가를 초청해 토크콘서트도 진행된다.

콘서트가 열리는 거슨새미오름 옆 비자나무 숲은 제주 중산간 지역의 청정한 자연환경을 만끽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구좌읍 중심지 세화리에서 1시간에 1대 이상의 간선버스와 동부 중산간 관광지 순환버스가 배차된 버스정류장 옆에 위치하고 있어 대중교통을 이용한 지역밀착 친환경 여행지로서의 입지를 가지고 있다.

숲에서 열리는 친환경 콘서트인만큼, 음향과 조명을 최소한으로 사용한 입장객 100명 내외의 소규모 행사로 진행하며, 입장객들은 텀블러와 피크닉매트를 지참(행사장소에서 대여 또는 구매 가능)해야 한다.

송당상회 삼춘PD는 “9월 초가을에 제주도의 청정한 비자나무 숲에서 펼쳐지는 친환경 피크닉 콘서트에 구좌읍을 즐기러 온 관광객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숲속 피크닉 콘서트’ 티켓은 구좌읍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 구좌읍 내 숙박업체를 대상으로 8월 20일부터 선착순으로 판매된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