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ICC제주 지역특화형 신규전시·컨벤션 개발”김의근 대표이사 후보자, 인사청문회서 수익창출 모색 계획 밝혀
김의근 ICC제주 대표이사 후보자가 16일 열린 제주도의회 인사청문회에 앞서 선서를 하고 있다. / 사진=제주도의회.

김의근 (주)제주국제컨벤션센터 대표이사장 후보자가 흑자경영체제 구축을 위해 연 1개 이상 지역특화형 신규 전시, 컨벤션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김의근 내정자는 16일 열린 제주도의회 인사청문회에서 “센터를 효율성 높은 경영구조로 체질 개선하고 건전한 수익모델을 만들어 내겠다”며 “PCO사업의 강화는 물론 식음료사업과 부대사업의 수익 창출을 다각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서귀포 강정 크루즈항의 개항으로 향후 대규모 크루즈 관광객 유입이 예상되는 만큼 다양한 상품과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지리적 이점을 극대화 하겠으며, 부문별 원가관리제를 지속적으로 수행하여 수익성을 배가시키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김 후보자는 “지역사회 공헌활동을 강화해 지역사회의 소외 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고 도내 마이스산업 생태계 지원을 강화하겠다”며 “주변 상권과 관광지와의 연계효과를 극대화 하고 지역커뮤니티 센터 기능을 도입하여 도민 및 서귀포 시민들을 위한 문화혜택을 늘려 나가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서비스품질 강화 및 대내외 이미지 개선을 성실히 수행하여 브랜드 이미지를 확고히 하겠다”며 “주주들의 권익 보호를 위한 장치를 마련함으로써 주주들의 자부심을 고취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