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날씨
[제주날씨] 태풍 영향 제주도 비
바람.

광복절인 15일에는 일본 남쪽 해상에서 북상중인 제15호 태풍 리피가 열대정압부로 약화되면서 북태평양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제주도 부근 해상으로 접근하겠다. 이 영향으로 15일 낮부터 16일 낮 사이에 제주도에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15일부터 16일까지 예상 강수량을 보면 제주도에 30~8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당분간 제주도를 중심으로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겠다. 14일 오후 3시 현재 제주도남쪽먼바다에 풍랑주의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당분간 제주도전해상에 물결이 높게 일겠다.

특히 16일까지는 바닷물 높이가 연중 가장 높은 기간인 가운데 당분간 제주도에 너물에 의한 높은 물결로 인해 해안가 수위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저지대 침수피해와 해안가 안전사고 및 해수욕장 이용객들도 높은 파도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15일 제주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27도, 낮 최고기온은 32~33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모레인 16일 아침 최저기온은 26~27도, 낮 최고기온은 31~32도까지 오르겠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