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관광
삼복염천 제주, “더위 피해 추자도로 떠나요”관광공사·씨월드고속훼리 21일 도민 100명 무료 승선 행사
나바론 절벽. / 사진=제주관광공사.

삼복염천이 연일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제주관광공사와 씨월드고속훼리주식회사가 제주도민 100명을 대상으로 추자도 왕복 무료 승선 행사를 연다.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와 씨월드고속훼리주식회사(대표이사 이혁영)는 21일 제주↔추자 간 운항선인 ‘퀸스타2호’에 제주도민 100명을 대상으로 무료 승선 행사를 연다고 6일 밝혔다.

씨월드고속훼리주식회사는 ▲제주↔추자↔우수영을 운항하는 ‘퀸스타2호’와 ▲목포↔제주를 운항하는 ’퀸메리호‘, ’산타루치노호‘, ▲화물선인 ’씨월드마린호‘를 운영하는 여객▪화물 복합해상 운송기업이다.

특히 제주↔추자↔우수영 구간을 운항하고 있는 씨월드고속훼리 ‘퀸스타 2호(정원 444명)’는 제주~추자를 1시간에 운항하는 쾌속선으로 이번 무료 승선 이벤트 기간 제주↔추자 구간만 특별 운행할 예정이다.

‘다시 찾고 싶은 섬’ 추자도를 널리 알리고자 여객선사와 공동으로 마련한 이번 행사에는 추자도를 찾는 제주도민에게 특별한 혜택이 제공된다. 8월 21일 추자도 방문을 원하는 제주도민 선착순 100명에게 무료 승선(왕복) 기회가 주어진다.

상추자 입항. / 사진=제주관광공사

21일 오전 9시30분 제주를 출항하고, 추자도에서는 오후 4시30분 출발, 제주에 도착하면 오후 5시30분이 된다.

이번 무료 승선 이벤트는 제주도민(단체 및 추자 도서민 제외)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씨월드고속훼리 제주사업본부 대표전화(064-758-4234)로 예약하면 된다. 1인당 최대 4명까지 신청 가능하며, 예약 시 신청자 이름과 인적사항(주민번호 앞자리, 전화번호) 등 정보를 적으면 된다.

하추자 모습. / 사진=제주관광공사

또한 이벤트 당일 참가한 관광객을 대상으로 ‘추자도 사진 공모전’이 개최되며 심사를 통해 우수작에는 상금이 지급된다. 공모전 수상작품은 추자관광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홍보에 활용될 예정이다.

황상일 추자면지역관광주민협의회 위원장은 “이번 기회로 추자도를 오가는 뱃길이 더욱 활성화 돼 관광객과 추자주민 모두가 천혜의 보물섬, 다시 찾고 싶은 섬 추자도를 만들어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며 “다가오는 9월 14일~16일 개최되는 참굴비대축제에도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