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표층수온 상승우려 제주도 상황실 운영평년 대비 0.5~1.5℃ 높음 전망에 대비
액화산소용기 100개·운송차량 5대 구입

올해 여름철 표층수온이 평년 대비 0.5~1.5℃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제주도는 16일부터 양식분야 고수온 대응 상황실을 운영한다.

16일 제주도에 따르면, 제주도와 국립수산과학원 제주수산연구소, 양 행정시, 양식수협 간 협력체계를 구축해 고수온 대응 T/F팀을 구성·운영하고 있다.

T/F팀은 고수온 대응으로 제주어류양식수협에 6억원의 사업비를 지원해 액화산소용기 100개와 운송차량 5대를 구입했다. 이를 고수온기 양식어가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양식어가의 신속한 피해복구와 경영안정을 위해 올해 양식수산물 재해보험 어업인 부담액의 일부를 지방비(6억)로 지원, 어업인의 양식수산물 재해보험가입에 따른 부담을 덜어 주고 있다.

지하해수가 미개발된 제주 서부지역 육상양식장에서는 여름철 고수온으로 사육 중인 어패류가 스트레스를 받아 먹이량 감소, 질병 발생 등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도는 당부했다.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