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4.3 70주년기념 ‘섬 평화포럼’ 개최12일 ‘동아시아의 냉전경관과 평화’ 주제
[제주도민일보DB]. 사진은 기사 특정 내용과 관계 없음.

제주연구원 제주학연구센터(센터장 박찬식)는 제주4‧3 70주년을 맞아 ‘세계 섬 평화네트워크’ 구축사업의 일환으로 ‘섬 평화 포럼’을 오는 12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제주칼호텔에서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제주도 주최하고, 제주연구원 제주학연구센터와 서울대학교 사회발전연구소, 홋카이도대학교 미디어커뮤니케이션 연구원, 대만국립사범대학 동아시아학과가 공동주관하는 국제학술행사다. ‘동아시아 냉전경관과 평화’를 주제로 개최한다.

이번 국제학술포럼은 비슷한 근현대사를 경험한 동아시아 지역들의 냉전경관과 평화, 그리고 평화관광에 대하여 토론하는 자리로 구성되었다. 특별히 제주도, 대만, 오키나와, 서해5도 등 경계 지대에 놓인 섬들이 겪은 역사와 현실을 공유하는 이번 행사는 4‧3 70주년을 맞은 제주도의 미래 지향을 모색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장보웨이(江柏煒) 대만국립사범대학 동아시아학과장을 비롯하여 야마다 요시히로(山田義裕) 홋카이도대학대학원 미디어커뮤니케이션 연구원장, 나미히라 에리코(波平エリ子, Namihira Eriko) 오키나와 여자단기대학 교수, 류강(劉剛) 오키나와대학 국제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 루리 반 데르 수스(Luli van der Does) 히로시마대학교 평화센터 연구원 등 일본과 중국의 전문 학자 10여명과 국내 학자 20여명이 참여한다.

이번 포럼은 그 동안 동아시아 지역의 냉전경관과 평화관광을 연구해온 국내외 전문가들이 상호 연대하고 공감대를 형성하여 실질적 평화네트워크를 구축하는 자리로, 작년 12월 홋카이도 회의, 2월 서울 회의에 이어 7월 제주 회의로 이어지고 있다.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