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건축 미래 꿈나무 모여라!8월 3~4일 '제주청소년 건축학교' 운영
도내 고교생, 건축사·전공생과 체험공유

제주도가 건축의 미래 꿈나무를 육성한다.

제주도는 오는 8월 3일부터 이틀간 제주대학교에서 ‘2018 제주청소년 건축학교’를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건축학교는 도내 고교 재학생(학교당 5명 미만)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모집은 오는 10일까지다.

건축학교에선 제주건축가회 소속 건축사들과 제주대학교 건축학전공 대학생들이 튜터로 참여하여 학생들의 체험 활동을 지도한다.

그룹별로 ‘친환경 공유주택 만들기 발표’ 및 ‘건축 전문가 특강’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건축을 이해하고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제주도는 최근 제주는 세계 유명 건축가들의 작품 경연장이 되고 있고, 신진건축가들의 왕성한 활동을 통해 제주건축이 지역성 한계에서 벗어나 점차 다양화, 다원화 되고 있는 추세라고 전했다.

“국내 건축계에서도 제주가 현대건축의 아이콘이 될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며 그 발전 가능성을 높게 평가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