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더불어민주당 “한반도 완전한 비핵화”제주도당, 북미정상회담 결과 환영 “평화정착 큰 발걸음” 강조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합의한 북미정상회담 결과를 환영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12일 이날 싱가포르에서 열린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북미정상회담과 관련, “6.13 지방선거의 마지막 날, 한반도의 새로운 평화를 위한 북미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며 “지난 4월27일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판문점 선언’이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한 새로운 출발이었다면, 오늘 북미정상회담은 한반도의 평화정착을 알리는 큰 발걸음으로 볼 수 있다”고 강조했다.

성명에서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에 대한 합의는 전 세계의 우려를 깨끗이 씻어내고 국제사회의 지지와 협력을 이끌어 낼 것”이라며 “한반도의 평화를 적극적으로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진단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나가고자 한다”며 “이를 위해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이 약속한 ‘남북정상회담 제주 개최’를 확실하게 실천해 나가고, 제주가 전 세계가 주목하는 명실상부한 ‘평화의 섬’으로 거듭나도록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북미정상회담 / 사진 = KBS 영상 갈무리.

특히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이번 6.13 지방선거는 문재인 정부의 평화정책을 뒷받침하는 매우 중요한 선거”라며 “제주도민께서도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을 정착하고, 도민과 더불어 새로운 제주를 만들어 갈 더불어민주당을 꼭 선택해 달라”고 당부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또 “다시한번 북미정상회담을 적극적으로 지지해주신 제주도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