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제주문화원 “김녕사굴이야기” 봉사 공연제주신화전설인형극 단원들, 12일 신광어린이집 방문해 진행

제주문화원(원장 김봉오) 제주신화전설인형극 단원은 12일 신광어린이집을 방문해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제주어 인형극 ‘김녕사굴이야기’ 봉사공연을 진행했다.

‘김녕사굴이야기’는 조선시대 서련 판관과 현 제주시 구좌읍 김녕리 소재하는 김녕사굴에 얽힌 이야기를 제주어로 엮어낸 창작 막대 인형극이다.

김녕굴에 마을사람들을 괴롭히는 뱀이 살고 있는데, 그 뱀을 용감한 서련 판관이 처치하면서 마을에 평화가 찾아오고, 죽은 뱀의 복수로 인해 서련 판관이 안타깝게 죽는다.

한편, 제주문화원 제주신화전설인형극단은 2015년도에 창단, 60세 이상 지역 어르신, 총 10명으로 구성돼 창단한 이후 꾸준히 제주 신화와 전설을 소재로 한 인형극을 양로원, 어린이집 등에 봉사공연을 해왔다.

제주문화원 제주신화전설 인형극은 “앞으로도 주민들과 지역아동들을 위한 공연을 계속해 펼쳐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