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의원(제주시)
강성균 “미래지향적 주민통합”10일 유세 지원체계 마련 약속
강성균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의원(애월읍) 후보는 10일 하가리와 상가리, 납읍리 등을 돌며 마지막 표심잡기에 집중했다고 11일 밝혔다.

강성균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의원(애월읍) 후보는 10일 하가리와 상가리, 납읍리 등을 돌며 마지막 표심잡기에 집중했다고 11일 밝혔다.

강 후보는 이 자리에서 “애월읍 정착주민협의회 활성화를 근간으로 지역주민 네트워크 구축과 지역토착민과 정착민과의 유대관계 형성을 도모하고, 문화적 차이와 격차 해소를 위한 교육프로그램 실시로 소통과 공감대형성을 위한 커뮤니티형 네트워크 지원사업 등 미래지향적인 주민통합지원체계를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강 후보는 납읍 연못과 금산공원을 연계하여 흙, 돌, 연못, 들, 언덕, 난대림 숲이 어우어진 자연 학습공간으로 조성하여 지역주민들의 휴식 공간 및 건강증진 공간으로 활용하는 공약도 제시했다.

강 후보는 “이번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이 다수당이 되는 것은 제주도민 모두가 다 인정하는 사실”이라며 “힘 있는 집권여당의 후보인 본인을 당선시켜 준다면 다수당의 힘으로 여러 의원들의 협조와 함께 애월읍의 발전을 꼭 이루어 내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강 후보는 11일에는 곽지리사무소 앞에서 ‘총력유세’를 앞두고 있다.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