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교육감
이석문, “재정 추가 확보‧안정화 노력”이 후보, 세화오일장 유세…“교육환경개선 기여금 추진”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가 10일 세화 오일장에서 선거 막바지 지지를 총 결집하기 위한 유세와 민심 탐방 등을 이어가고 있다.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는 10일 세화 오일장 등에서 선거 막바지 지지를 총 결집하기 위한 유세와 민심 탐방 등을 이어갔다.

이 후보는 유권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교육감 재임 중 교육재정 확보에 있어서 뚜렷한 성과를 냈다”며 “당선되면 교육재정을 더욱 확충해 ‘교육복지특별도 실현’ 등의 가시적인 혁신을 이루겠다”고 약속했다.

이 후보는 “교육감 재임 중 최초로 교육재정 1조원 시대를 열었고 부채 제로 기관의 위상을 회복했다”며 “누리과정 예산 442억원을 정부가 부담토록 했고 도세 전출 비율 상향으로 200억원을 추가로 확보하는 등 역대 어느 교육감보다 교육 재정 확보에 큰 결실을 거뒀다”고 밝혔다.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가 10일 세화 오일장에서 선거 막바지 지지를 총 결집하기 위한 유세와 민심 탐방 등을 이어가고 있다.

이어 이 후보는 “이 예산으로 전국 최초 고교 전면 무상교육을 했고 고교 무상급식 비용 30%를 지원했다”며 “도민들의 생활임금이 높아지는 선순환적인 효과로 제주교육이 가정에 큰 희망이 됐다”고 평가했다.

이 후보는 “교육재정 추가 확보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며 구체 방안으로 △공유자원 이용 공기업에 교육환경개선 기여금 부과 △복권기금 교육비특별회계 전출 제도 도입 등을 제시했다.

이 후보는 “교육 자치 실현 핵심 기반은 안정된 교육 재정”이라며 “지자체 등과 소통‧협력하며 교육 자치 발전의 교두보를 충실히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