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교육감
이석문, “민주주의 완성 광장 펼칠 것”이 후보, 11일 제주시청 총력유세…“완벽한 대세론 만들 것”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는 10일 “6월 항쟁 31주년 다음날인 오는 11일 총력 유세를 벌인다”며 “6월 항쟁과 촛불 시민혁명으로 이어진 뜨거운 민주주의의 광장을 최선을 다해 펼쳐 보일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석문 후보는 오는 11일 오후 7시30분 제주시청 벤처마루 인근에서 총력 유세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 후보는 “6월 항쟁 31주년을 맞아 참정권을 평범하게 누리는 오늘이 매우 감사하다”며 “우리가 행사하는 투표권에는 오랜 시간 수 많은 시민들이 흘려온 피와 땀이 스며들어 있다. 이를 잘 알기에 이번 선거를 민주주의를 진전시키는 역사의 과정이라 여기고 있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총력 유세 광장에서 도민들과 하나돼 민주주의 완성으로 나아가겠다”며 “아이들이 행복할 때 민주주의가 완성된다. 아이 한 명, 한 명이 존중받는 제주교육을 실현하기 위한 하나의 마음과 지혜를 결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 후보는 “총력 유세를 계기로 완벽한 ‘대세론’을 만들 것”이라며 “민주주의를 위해 온 생애를 바친 이들을 기억하며 모든 아이들과 도민들이 행복한 민주주의 시대를 여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