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지사
문대림, “제주 촛불민주시민 선언 환영”문 후보, 지방선거 낡은 정치권력 단절 의미 강조
문대림 후보.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후보가 “6.10 항쟁 31주년을 맞아 발표된 제주지역 촛불민주시민 선언을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문대림 후보는 9일 논평을 내고 “이번 선언은 지방선거에 임하는 제주도민들에게 평화·민주·개혁세력의 가치를 제안했다는 점에서 뜻 깊은 의미가 있다”며 “이번 지방선거는 낡은 정치권력과 단절하고, 도민주권시대에 도민 삶을 위한 정치, 평화와 인권, 환경과 문화가 빛나는 제주도를 바라며 새로운 가치와 정책을 추구하는 정치세력이 선택받는 선거가 돼야 한다는 데에 공감한다”고 밝혔다.

문 후보는 “1987년 6월, 뜨거운 가슴으로 민주주의를 지켜낸 제주도민들은 이번 6월13일 지방선거를 통해 평화와 인권, 환경과 문화가 빛나는 제주도의 도민주권주의를 지켜낼 것”이라며 “오는 13일은 분단의 고통과 신음 속에 떨던 남북 대결시대의 끝을 알리고, 제주도민이 함께 이루어낸 촛불혁명의 완성으로서 제주도에 평화의 바람을 불어오는 이정표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후보는 이어 “이번 지방선거를 통해 촛불민주시민 선언의 대안과 고민을 함께하겠다”며 “6월 민주항쟁과 촛불혁명의 완성이라는 시대적 책임과 역할을 함께하겠다는 약속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