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교육감
김광수, 특수교육대상학생 공약 발표제주도지사, 교육감 후보자 초청 정책 설명회 참석 공약 설명
김 후보, “교육 복지의 기준은 특수교육대상학생이 되야 한다”
김광수 제주도교육감 후보가 8일 2018 제주지방선거 장애인연대가 주최하는 제주도지사 및 교육감 후보자 초청 정책 설명회에 참석해 특수교육대상학생 공약을 설명하고 있다.

김광수 제주도교육감 후보는 8일 2018 제주지방선거 장애인연대가 주최하는 제주도지사 및 교육감 후보자 초청 정책 설명회에 참석해 특수교육대상학생 공약을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김 후보는 “교육 복지의 기준은 특수교육대상학생이 돼야 한다”는 철학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김 후보는 이어서 △부모도움 없이도 통학이 가능한 환경 △진로 정보와 사회 연계 전담 기구 설치 운영 △특수교육 전문 학교 교과목 확대 △일반학교 내 특수교육시설 확대 추진 △특수교육대상학생 가족대상 심리치료 프로그램 운영, 지원 등을 약속했다.

김 후보는 “가장 불편한 사람이 복지의 기준이 돼 모두에게 복지의 혜택이 돌아가는 철학은 교육현장에서 반드시 실현돼야 하는 복지 철학이며 그러한 점에서 특수교육대상 학생들에 대한 복지 공약이 남다른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김 후보는 “교육의원 시절에도 도내 모든 특수교육 학교와 기관, 시설들을 돌아보고 남다른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며 “당선된다면 특수교육 대부분의 분야에서 교사, 학부모, 학생 모두 기대할 만한 변화가 일어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