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의원(제주시)
박호형 “치매어르신 안심서비스 도입”손목밴드형 기기 등 활용방안 공약
박호형 후보.

박호형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의원(일도2동갑) 후보는 27일 보도자료를 내고 “치매어르신 안심 서비스 도입을 적극 추진하자”고 제안했다.

박 후보는 “인구 고령화로 인해 치매 환자의 수가 증가함에 따라 치매 어르신의 실종 위험도 증가하고 있고, 그에 따른 치매 가족의 부양부담도 증가하고 있으므로 치매 노인 실종 예방 및 복귀 지원 서비스에 대한 보다 강한 대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박 후보는 “손목에 밴드형 기기를 착용하면 관내 어디에 있어도 위치 파악이 가능하고 이동경로와 활동량 등의 세부정보를 보호자와 관리자가 언제 어디서든 스마트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며 치매어르신 안심 서비스 도입 추진을 공약했다.

이어 박 후보는 “치매 어르신 안심서비스가 정착되면 실종 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실종 시에도 휴대폰을 통해 실시간으로 신속하게 위치를 파악하는 등 수색에 따른 인력, 시간과 비용을 최소화할 수 있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