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교육감
김광수 “제주도내 섬지역 교육환경 대변화”
김광수 교육감 후보가 25일 추자도를 방문해 지역 주민과 만나고 있다.

김광수 교육감 후보는 25일 추자도를 방문해 “제주도내 섬지역 교육환경은 991프로젝트, 예체능교육 강화, 무상통학 공약과 맞물려 대변화를 가져올 것”이라고 발표했다.

김 후보는 추자도 지역 주민들과의 만남을 통해 “우선 무상통학이 실시되면, 상추자와 하추자를 오고가는 학생들에게 즉각적이고 직접적인 통학비 지원이 이뤄지게 될 것이며 예체능교육 강화를 위해 제주지역 평균과 같은 시설, 교육의 질을 보장 받을 수 있게 하겠다”고 설명과 함께 약속했다.

이어 그는 “991프로젝트의 핵심은 아이들 개개인의 흥미를 찾아 맞춤형 교육을 양질의 공교육으로 제공한다는데 있다”며 “991프로젝트를 통해 사회단체와 전문인과 연계된 다양한 교육 분야를 제공할 때 이전에 느끼던 제주도와의 거리감이 해소되고 오히려 섬지역이 교육혜택의 우선순위가 되는 느낌을 체감하게 될 것”이라 말했다.

김 후보는 “제주도 속의 제주, 제주의 섬지역이 경험하게 될 교육 대변화는 섬 속의 섬이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고 피부로 느껴지는 변화를 먼저 체감하게 하겠다”고 강조했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