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의원(제주시)
박호형, “주민주도 도시재생 뉴딜사업”박 예비후보, ‘도시재생 사업 추진 조례’ 제정도 약속
박호형 예비후보.

제주특별자치도의회의원선거 일도2동(갑) 선거구에 출마하는 박호형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가 주민의견을 수렴해 도시재새 뉴딜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박호형 예비후보는 20일 보도자료를 내고 “진행되고 있는 ‘신산머루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주민들이 주도하에 성공적으로 추진되고, 문제점 보완을 위해 의견을 달리하는 주민들의 의견 수렴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박호형 예비후보는 “제주시 일도2동 일부지역이 ‘곱들락한 신산머루 만들기’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주민의 삶의 질 개선을 목적으로 ‘자율주택 정비사업’ 등 9개 사업에 국비포함 83억을 투입해 2020년에 완공할 예정”이라며 “노후주택 리모델링, 마을안길 정비, 담장정비, 일도초등학교 주변 정비와 도서관 리모델링 등 구체적인 사업이 추진된다”고 설명했다.

박 후보는 “한 예로 원도심의 전형을 보여주고 있는 신산머루 지역은 제주시내에서도 구획정리가 이뤄지지 않은 대표적인 지역으로 남아있다”며 “기존 도로 폭의 확대, 주거지역내 신규 도로개설, 주거지 주차 공간 확보 등 기반시설 정비가 절실히 필요한 지역인데 문제점이 보완되지 않아, 화재가 발생할 경우 소방차 진입이 어려워 대형 사고를 초래 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박 후보는 “이런 내용들은 해당 지역 상당 수 주민들이 문제제기 하고 있다”며 “사업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서라도 주민 의견이 제대로 반영되고, 그들의 참여 확대를 통해 추진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주민참여가 전제되고 그들이 적극적으로 주도할 수 있도록 하는 ‘도시재생 사업 추진 조례를 제정’하겠다”고 덧붙였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